캐나다전문유학원 컬리지캐나다
 
 
HOME > 대학경험담 > 대학정보/비자수속경험담
 
제목 취업에는 영어가 제일 중요하더라구요
작성자 컬리지캐나다 (admin)

취업하기전 이래저래 취업자리를 알아보다가, 일본어전공임에도 불구하고 영어가 중요하다는 것을

새삼 깨달았습니다.

 

일본유학까지 다녀와서.. 공부를하다가 물론 일본어공부만 했습니다.

일본어 1급자격증을 준비하면서, 대학4년동안 왜 영어회화나 그 흔한 토익도 준비하지 않았는지

후회했지만, 어짜피 준비하는거 좀 더 여유를 가지고 해야겠다는 생각으로 캐나다와 미국 갈등하다가

밴쿠버로 가기로 했습니다.

 

사실, 미국은 왠지 치안이 불안해서 캐나다가 낫겠다싶어 선택했죠.

 

영어를 전혀 못하는 상태라서 ㅠㅠ

레벨테스트고 머고, 전 제일 낮은단계부터 시작해야 할판국이지만,

토익프로그램이 잘되어있는 곳이나, 스피킹프로그램이 강한 학원을 고민하다가.

추천해주신 sec를 선택했고 조건부입학으로 목표를 바꿨습니다.

 

요즘에는 컬리지쪽에 1년짜리과정등, 방학없이 진행되는걸알고,..

어짜피 영어공부해야하는거.. 2년은 잡아야겠다고 생각했죠.

 

 

그래서 학생비자를 준비했습니다.

컬리지캐나다에 찾아가서 방문상담했는데.. 저한테 맞는 유학플랜을 짜주시더라구요

모든게 비자승인을 위해서 서류며 정말 많은것들을 준비했습니다.

 

5주뒤에 .....

암튼 비자승인이 메일로 왔고, 전 다음달에 출국합니다.

사실, 많이 떨리기도 하고, 기쁘기도 하지만, 좀 더 나은 미래를 위해

빨리 다녀왔으면 하는 바람이 더 크네요..

 

일본어와 영어 둘다잡을수 있을까 라는 생각이 되지만,

이년동안 열심히 해야겠습니다 ^^

 

캐나다 유학상담부터 비자승인까지, 담당해주신 팀장님 감사드리구요

전 출국하기전에 영어를 더 해야하겠습니다.

 

지금 4개월째 영어공부에 매달리고 있는데 생각만큼 영어가 늘지않아서 고민이네요 ^^

첨부파일1  
첨부파일2  
다음글 캐나다 1년 컬리지 들으러 갑니다
이전글 코업으로 캐나다 왔어요